상단여백
HOME 뉴스 기획특집
아름다운 유성의 꽃길

 

화폐박물관

화폐박물관 벚꽃 길
유성에서 걷기 좋은 길로 소문난 탄동천 주변으로 각종 봄꽃이 화사하게 핀다. 특히 화폐박물관 주변 산책로를 따라 벚꽃과 개나리가 어우러져 봄꽃을 만끽하며 산책할 수 있다. 4월 초순 쯤 벚꽃이 만개할 때는 조폐공사에서 개최하는 벚꽃 행사가 열려, 봄꽃도 구경하고 행사에도 참여할 수 있다. 화폐박물관 이외에도 탄동천 산책로를 따라 걸으면 아름다운 경치를 한껏 느낄 수가 있다.

카이스트

카이스트 벚꽃 길
벚꽃이 피는 시기 카이스트 교내는 벚꽃으로 물들어 캠퍼스의 낭만과 화려함이 아름다운 조화를 이룬다. 특히 연못 옆 쪽 산책로를 따라 걸으면 양쪽으로 벚꽃길이 길게 펼쳐져 봄 느낌을 물씬 느낄 수 있다. 유성구청에서 카이스트 방향 대로변 주변으로도 벚꽃이 만개해 차를 타고 가며 꽃구경을 할 수 있다.

엑스포아파트 천변길

전민동 엑스포아파트 천변길
원촌동을 지나 엑스포아파트, 봉산동 신구교 네거리로 이어지는 천변 길에는 벚꽃이 만개한다. 이곳은 차량을 이용해서 오는 것 보다 갑천변을 따라 자전거를 타며 벚꽃 구경하는 것을 추천한다. 갑천의 자연과 벚꽃의 화사함을 그대로 느낄 수 있기 때문이다. 다른 곳보다 꽃길이 길에 이어져 있어 가볍게 산책을 하며 봄꽃을 만끽하는 것도 좋을 듯하다.

청소년수련관 천변

죽동변 벚꽃 길
유성구 청소년 수련관 죽전교에서 죽동교에 이르는 천변 주변으로 벚꽃이 흐드러지게 피어있다. 벚꽃뿐만 아니라 개나리가 곳곳에 피어있어 알록달록 수채화로 그림을 그려놓은 듯 하다. 봄꽃도 구경하고 인근의 노은 도서관에서 책도 읽을 수 있다.

충남대학교

충남대 벚꽃 길
대전시민이라면 누구나 알고 있는 충남대 벚꽃 길은 젊음과 벚꽃의 아름다움을 동시에 느낄 수 있는 곳이다. 도서관과 기숙사 사이를 잇는 길 양쪽으로 오래된 벚나무가 터널을 이루고 있다. 살랑살랑 바람이 부는 날에 걸으면 꽃비가 내리는 듯 벚꽃이 흩날린다.

이훈희  golf@korea.kr

<저작권자 © 유성소식 행복유성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이훈희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여백
여백
여백
Back to Top